Site Feedback

한영애의 “조율” 질문

가사:

 

정다웠던 시냇물이 검게 검게 바다로 가고
드높았던 파란하늘 뿌옇게 뿌옇게 보이질 않으니
마지막 가꾸었던 우리의 사랑도
그렇게 끝이 나는건 아닌지

 

“마지막 가꾸었던 우리의 사랑”라는 부분의 의미는 무엇이에요? 고려하는 뜻 세 개가 있어요.

 

1) 사랑을 가꾸기 전에 시냇물과 파란 하늘이 있다고 해요. 시냇물과 파란하늘도 사라지면 짧은 사랑은 사라질 수 있어요.

 

2) “마지막”라는 단어는 “finally”라는 영어 단어와 비슷해요. 그녀는 사건을 연대순으로 열거해요.

 

3) 뜻은 “가장 최근의 사랑”이에요.

 

모두가 틀리면 무엇은 옳아요?

Share:

Comments

I should say this, you're not korean, you're so eager to learn korean,  I  can see that . hmm I think , in the lyrics, she put the situation in order. first stream going to sea, second blue sky going hazy and then our cultivated love might be ended.
I'm not sure about this like the lyrics writer . but I assume that the first and second line can be the cause of last 3 line. Hope my reply helpful to you.

Thank you for the explanation!

 

또한 이 노래에서...

 

모두 함께 손 잡는다면
서성대는 외로운 그림자들
편안한 마음 서로 나눌 수 있을텐데

 

그림자들은 편안한 마음을 서로 나눕니까? 맞습니까?

 

또한...

 

내가 믿고 있는 건
이땅과 하늘과 어린 아이들
내일 그들이 열린 가슴으로
사랑의 의미를 실천할 수 있도록

 

"사랑의 의미를 실천하다"라는 문구의 의미는 무엇입니까? "Fulfill the meaning of love?" 영어로는 틀린 것 같습니다. 다른 의미가 있습니까?

 

Thank you!

Wow, thank you, littlething!

 

About the first part though, my question is about the "서성대는 외로운 그림자들." I translated that as "lingering, lonely shadows." Are shadows sharing peaceful thoughts with one another? I wasn't sure if that was the right way to interpret it.

Very interesting! I never knew that those images had those metaphorical meanings! I appreciate the song more now that I understand that!

 

Thanks, littlething!

그녀는 하늘에 하늘빛으로 조율을 해달라고 빌고 있습니다. 제 해석입니다.

 

제 후렴의 번역:

 

Oh, Mr. Sleeping Sky, why don't you get up now?

Tune yourself to that old sky-blue for me one time

 

맞습니까?

아주 흥미롭네요! littlething님 저에게 도와주지 않았으면 이해하지 않았을텐데요! 감사합니다!

저는 그 선택을 이해합니다. 가사가 "하늘"로 좋습니다.

 

또 하나 질문...

 

"이 땅과 하늘과 어린 아이들"

 

"This land and the sky are small children"라는 혹은 "this land and the sky and the small children"라는 번역이 맞습니까?

 

Add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