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te Feedback

박시후 건에 대한 기사 번역

안녕하세요?

오늘부터 한국어로 쓴 기사를 읽어 보려고 하는데 이터키닷컴에서 기사 번역을 쓸 거예요. 그레서 제 노트 작문에 영어로 쓴 문장 있을 거예요. 그러해도 될까?

제가 한 번 해 봐지요.

B가 C랑 통화 (http://news.nate.com/view/20130315n09207?mid=e0101)

황 대표가 A양 아버지에게 합의를 보자고 계속 연락해 일이 꼬였다.
The representative황has continuously contacted A’s father to tell him to settle, and things have gone wrong.

황복용 대표님 소개해가지고 괜히 상황만 안 좋게 됐잖아요.
I presented the representant황복용 and, because of his pointless idea of surrender, things have gone wrong.

그래서 미안해가지고요.
Because of this, I am sorry.

기사를 먼저 내줬어요.
I sent the article first.

사실은요.
That’s the truth.

기사를 « 강간했다 » 이런 식으로 해서…
It said that « he raped ger », I made it this way…

사실 이거 비밀로 아무한테 이야기 안 하고 그것도 형사가 이야기한걸 가지고 검사 쪽을 해가지고 아는 검사가 그 검사 이름으로 낸 걸로 헌거예요.
Truth be told, I keep this as a secret and do not tell it to anyone, but this too, I told it to the police detective and to a prosecutor, a prosecutor I know. It was sent under this prosecutor’s name.

저한테 피해가 안가도록.
So that I wouldn’t be harmed.

그 정도 기획을 하고 있으니까 박시후가 저 건드리면 가만 안 있을 거거든요.
Since I made plans to that extent, if 박시후 touches me, I won’t stay still.

저는, 저희 아버지 진짜 친하신 분이 김경식 (존재안함)이라고 경찰 청장이세요.
A person that is very close from my father and I, called 김경식 [inexistant (according to the source of the tape I suppose)], is a police director.

저를 건드려서 좋을 게 없을 거예요.
If he touches me, there will be nothing good to him.

저희 어쨌든 같이 이야기아고 있으니까 걱정 마세요.
Since we are discussing together anyway, don’t worry.
저를 한 번만 더 건드리면 어떻게 나오느냐에 따라서 제가 지금 법정에 섰을 때 어떡해 될 수 있거든요.
If he touches me even one more time, according to what happens, I can now do something when we’ll be at the court.

건드리면 안되는데 왜 건드리거지.
He can’t touch me, so why would he touch me ?

그냥 세게 이야기해주세요.
Just speak strongly.

여러분 눈엔 잘못된 것 있어요? 감사합니다!

그리고, 그런 노트 작문 쓰면 안 되면 (영어 떼문에), 죄송해요.

Share:

 

0 comments

    Please enter between 0 and 2000 characters.

     

    Corrections

    No corrections have been written yet. Please write a correction!

    Write a correction

    Please enter between 25 and 8000 characters.

     

    More notebook entries written in Korean

    Show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