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te Feedback

한국어 받아쓰기 2013. 3. 11

  OOPT

다음 글은 제가 직접 쓴 것이 아니라 인터넷으로 한국어 강좌를 듣고 받아쓰기한 것입니다. 틀린 곳이 있으면 고쳐주셨으면 합니다. 감사합니다.
http://www.nhk.or.jp/gogaku/hangeul/levelup/index.html
(3월11일 방송: 다음주 월요일 10시까지 들을 수 있습니다.)
누가 해변에서 함부로 불꽃놀이를 하는가
<집안 곳곳에서 바람 ㄴ 소리가 들렸다>
나는 얼굴이 보이지 않는 아버지의 목소리를 들으며 노래하듯 물었다.
“아버지, 아버지, 나는 어떻게.”
집안 곳곳에서 바람 세는 소리가 들렸다. 먼 곳에서도 그보다 더 먼 곳에서도. 묻지 못 하는 안부가 전해지는 그곳에서도.
바람이 불었다.
“아버지, 아버지, 나는 어떻게. “
“하지만, 엄마는 죽었잖아요. ”
아버지가 말했다.
“그랳지. ”
응, 응. 바깥에선 계속 바람이 불었다.
'”긍금해요, 아버지. 나는 어떻게.“
아버지가 한숨을 쉬었다.
“말해줘도 믿지 않을 거다. ”
“믿을 게요, 아버지. ”
흐드듯. 신문 위로 머리가락이 쏟아졌다.
“고개 좀 숙여봐라. ”
아버지의 손등이 내 뒷동수를 지긋이 눌렀다. 아버지의 한 손에는 작은 그릇이 들려있었다. 그릇 안에는 비누 거품이 그득했다. 아버지는 두틈하고 부두러운 설에 거품을 무친 다음 내 뒷덜미에 다픅 발랐다. 간지러운 느낌때문에 고추끝이 칭했다. 아버지가 속삭였다.
“이건. ” 아버지가 말했다.
“아직 아무에게도 말하지 않은 거다. 그러니까.“
“비밀요? ”
“그래, 비밀. ”
나는 고개를 끄덕였다. 아버지는 한 손에 면돗칼을 진 채 이야기를 시작했다.
“그러니까, 내가 스무 살 때였지. ”
날카러운 면도날이 천천이 목 위를 밀끄러져 나갔다. 그래서 아버지의 이야기를 듣는 내내 내 몸에는 어서서 서름이 떠닸다. 아버지의 여름은 어느 바다에서 시작된다. 아버지는 도봉머리에 빨간 사각팽츠를 입은 채 웃고 있다. 나는 그 웃음이 다신 볼 수 없는 사진처럼 느껴져 마음이 아프다. 아버지는 헌칠하지만 몸에 근육이 하나도 없다. 그리고 저 다리는 어디서든 잘 도망치게 생겼다.
=====

Share:

 

0 comments

    Please enter between 0 and 2000 characters.

     

    Corrections

    틀린글수정
    의견

    한국어 받아쓰기 2013. 3. 11

    다음 글은 제가 직접 쓴 것이 아니라 인터넷으로 한국어 강좌를 듣고 받아쓰기한 것입니다. 틀린 곳이 있으면 고쳐주셨으면 합니다. 감사합니다.
    http://www.nhk.or.jp/gogaku/hangeul/levelup/index.html
    (3월11일 방송: 다음주 월요일 10시까지 들을 수 있습니다.)


    누가 해변에서 함부로 불꽃놀이를 하는가
    <집안 곳곳에서 바람 새는 소리가 들렸다>
    나는 얼굴이 보이지 않는 아버지의 목소리를 들으며 노래하듯 물었다.
    “아버지, 아버지, 나는 어떻게떡해.”
    집안 곳곳에서 바람 는 소리가 들렸다. 먼 곳에서도 그보다 더 먼 곳에서도. 묻지 못_하는 안부가 전해지는 그곳에서도.
    바람이 불었다.
    “아버지, 아버지, 나는 어떻게떡해. “
    “하지만, 엄마는 죽었잖아요. ”
    아버지가 말했다.
    “그지. ”
    응, 응웅웅. 바깥에선 계속 바람이 불었다.
    '”금해요, 아버지. 나는 어떻게떡해.“
    아버지가 한숨을 쉬었다.
    “말해줘도 믿지 않을 거다. ”
    “믿을_게요, 아버지. ”
    흐드듯후드득. 신문 위로 머리락이 쏟아졌다.
    “고개 좀 숙여봐라. ”
    아버지의 손등이 내 수를 지그시 눌렀다. 아버지의 한 손에는 작은 그릇이 들려있었다. 그릇 안에는 비누 거품이 그득했다. 아버지는 두하고 부러운 에 거품을 무친묻힌 다음 내 뒷덜미에 다픅담뿍 발랐다. 간지러운 느낌_때문에 고추_끝이 했다. 아버지가 속삭였다.
    “이건. ” 아버지가 말했다.
    “아직 아무에게도 말하지 않은 거다. 그러니까.“
    “비밀요? ”
    “그래, 비밀. ”
    나는 고개를 끄덕였다. 아버지는 한 손에 면칼을 채 이야기를 시작했다.
    “그러니까, 내가 스무 살 때였지. ”
    날카운 면도날이 천천 목 위를 끄러져 나갔다. 그래서 아버지의 이야기를 듣는 내내 내 몸에는 어서서오소소 름이 떠닸돋았다. 아버지의 여름은 어느 바다에서 시작된다. 아버지는 도봉더벅머리에 빨간 사각_츠를 입은 채 웃고 있다. 나는 그 웃음이 다신 볼 수 없는 사진처럼 느껴져 마음이 아프다. 아버지는 칠하지만 몸에 근육이 하나도 없다. 그리고 저 다리는 어디서든 잘 도망치게 생겼다.
    =====


    \^o^/

    Write a correction

    Please enter between 25 and 8000 characters.

     

    More notebook entries written in Korean

    Show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