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te Feedback

이야기

안녕하세요. 이 이야기가 그림에 대해서이에요. 그림에서 나무 밑에서 앉고 꽃을 든 남자가 기다려요.

------

매년 11월 5일에 꽃을 든 남자가 나무 밑에서 기다린다. 남자의 이름은 마크이다. 어렸을 때 부모님의 직업 때문에 마크가 한국에 이사했는데 영어만 말할 수 있었다. 그래서 한국에서 학교에 다니기가 시작했을 때 친구가 없고 한국어 하는 것을 잘 못해서 너무 외롭다. 그렇지만 수업에서 아주 친절하고 예쁜 한 여자가 있었다. 여학생이 없었으면 마크의 생활이 너무 힘들었을 것이다. 저 여자가 매일 마크한테 한국어가 가르쳤다. 천천히 마크가 한국어를 배우면서 여자를 좋아하기 시작했다. 들다 자주 공원에 가서 많이 시간 동안 공부하고 놀았다. 여자가 한국에서 첫 번째 친구였다. 그런데 오늘 만난 지 10년이 되었다. 지금 공원 나무 밑에서 앉고 있는 마크가 여자에 대해서 생각한다. 이번에 다시 옛날 친구를 만났으면 좋겠다. 10년 전에 마크가 갑자기 다시 미국으로 이사해야 했기 때문에 작별 인사를 할 수 없었다. 그 날, 2003년 11월 5일, 마크하고 여자가 공원에서 만난 계획이 있는데 마크가 안 왔다. 벌써 미국으로 비행기에서 있었다. 공항에 도착했을 때, 슬픈 마크가 벌써 한국하고 여자를 보고 싶었다. 그래서 그때 꼭 언젠가는 한국에 돌아가기로 했다. 그리고 7년 후에 마크가 다시 한국에서 있었다. 매년에 공원에서 여자를 찾는다. 아마 올해 여자가 올 것이다. 마크가 기대에서 기다리는 계속 한다.

Share:

 

1 comment

    Please enter between 0 and 2000 characters.

     

    Corrections

    WrongCorrect
    Opinion


    이야기

    안녕하세요. 이 이야기가 그림에 대해서이에한 이야기예요.
    그림에서 나무 밑에서 앉고 꽃을 든 남자가 나무 밑에서 앉아서 기다려요.

    ------

    매년 11월 5일에 꽃을 든 남자가 나무 밑에서 기다린다. 남자의 이름은 마크이다. 어렸을 때 부모님의 직업 때문에 마크가 한국에 이사했는데 영어만 말할 수 있었다. 그래서 한국에서 학교에 다니기가 시작했을 때 친구가 없고 한국어 하는 것을 잘 못해서 너무 외로웠다. 그렇지만 수업에서같은 반에는 아주 친절하고 예쁜 한 여자가(여학생이) 있었다. 여학생이 없었으면 마크의 생활이 너무아주 힘들었을 것이다. 여자 매일 마크한테 한국어 가르쳤다. 천천히 마크가 한국어를 배우면서 여자를 좋아하기 시작했다. 다 자주 공원에 가서 많 시간 동안 공부하고 놀았다. 여자 한국에서 첫 번째 친구였다. 그런데 오늘 만난 지 10년이 되었다. 지금 공원 나무 밑에서 앉 있는 마크 여자에 대해서 생각한다. 이번에 다시 옛날 친구를 만났으면 좋겠다. 10년 전에 마크가 갑자기 다시 미국으로 이사해야 했기 때문에 작별 인사를 할 수 없었다. 그 날, 2003년 11월 5일, 마크하고 여자 공원에서 만 계획이 있는데 마크가 안 왔다가지 못했다. 그때는 벌써이미 미국으로 가는 비행기에 있었다. 공항에 도착했을 때, 슬픈 마크 벌써 한국하고 여자 보고 싶었다. 그래서 그때 꼭 언젠가는 한국에 돌아가기로 마음먹었다. 그리고 7년 후에 마크가 다시 한국에 있었돌아왔다. 매년 공원에서 여자를 찾는다. 아마 올해 여자가 올 것이다. 마크 기대에서하며 계속 기다리는 계속 한다.


    \^o^/

    Write a correction

    Please enter between 25 and 8000 characters.

     

    More notebook entries written in Korean

    Show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