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te Feedback

독후감상문을 아직 한 개도 안 썼다...ㅠㅠ

봉사활동 시간 채워야 돼서 관공서 가서 바닥 청소하고 친구들이랑 고아원 가니 어리다고 일 안 시키고 구석에 자리 마련해 주길래 정치인으로 보이는 사람들 악수하는 거 구경하고 급식 하는 거 도와드리고 끝. 독후감상문 써야 되는데 장편소설을 아직 다 못 읽었다. 아 근데 문자보고 나만 그런 건 아니어서 안심이 되는데 왠지 홀가분하지가 않다.

Share:

 

0 comments

    Please enter between 0 and 2000 characters.

     

    Corrections

    독후감상문을 아직 한 개도 안 썼다...ㅠㅠ

    봉사활동 시간 채워야 돼서 관공서 가서 바닥 청소하고 친구들이랑 고아원 가니 어리다고 일 안 시키고 구석에 자리 마련해 주길래 정치인으로 보이는 사람들 악수하는 거 구경하고 급식^하는 거 도와드리고 끝. 독후감상문 써야 되는데 장편소설을 아직 다 못 읽었다. 아 근데 문자보고 나만 그런 건 아니어서 안심이 되는데 왠지 홀가분하지가 않다.

     

     

    ㅡㅡㅡㅡㅡㅡㅡㅡ참고한(덕분에 몇년 만에 다시 본) 책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표준국어문법론 제3판, 남기심 고영근, 탑출판사, 100쪽: "격조사와 접속조사는 생략될 수 있다.

     

    7. (가) 그 사람(이) 무슨 책(을) 읽었니?

       (나) 넌 중학생(이고), 난 고등학생이다.

       (다) 어디(로) 가셔요? cf. *황무지가 옥토(로) 변했다.

       (라) 동굴(의) 입구 cf. *목장(의) 소

       (마)공책(과), 연필을 주셔요.

     

    7(가)는 주격과 목적격조사가 생략된 겨우인데 주로 구어체에서 현저하다. '책 읽다'라는 서술부가 있으니 '그 사

    람'은 주어가 될 수밖에 없고 '책'도 타동사 '읽었니'가 후행하니 목적어임이 분명하다. 이런 생략현상은 체언만으로

    도 격 관계가 분명할 때 나타나는데 주어와 목적격뿐만 아니라 7(나)와 같은 서술격, 7(다)와 같은 부사격, 7(라)

    와 같은 관형격, 7(마)와 같은 접속조사에서도 나타난다. 부사격과 관형격의 경우는, 오른쪽 예문과 같이 조사의

    생략을 허용하지 않는 일이 있기 때문에 조사의 생략을 부정격(不定格)이라고 하여 격의 일종으로 다루는 일도 없

    지 않으나 ...."

     

    우리말 문법론, 고영근 구본관, 집문당, 186쪽:
    "격조사의 종류와 격조사 생략
    격조사를 구조격(혹은 문법격)조사와 의미격(혹은 사격, 어휘격, 내재격, 고유격)조사로 나누기도 한다. 구조격

    (structural case)조사는 주격조사, 관형격조사, 목적격조사처럼 아무런 의미가 없이 통사적인 구조에 의해 구조

    적으로 주어지는 문법적인 표지다. 의미격 조사는 자체의 고유한 의미를 가지는 부류들이다. 구조격조사는 어휘적

    의미를 가지지 않으며 통사적인 구조에 의해 주어지므로 생략이 쉽지만 의미격 조사는 고유한 의미를 가지고 있으

    므로 생략이 어렵다. 이런 관점에 선다면 인수 표시의 주격조사 '서'는 생략이 잘 된다는 점에서 격조사로 보는 것

    이 훨씬 합리적이다. 그리하여 국어의 주격조사, 관형격조사, 목적격조사는 생략이 쉽고 부사격조사는 그렇지 않

    다. 다른 언어의 경우도 격표지의 실현 양상에서 구조격과 의미격은 차이를 보인다. 영어의 경우 구조격에 속하는

    주격, 대격은 아무런 표지 없이 어순에 의해서 실현되며, 의미격은 전치사에 의해 표현된다. 의미격을 표시하는 전

    치사가 생략될 수 없음은 물론이다.

    독후감상문을 아직 한 개도 안 썼다...ㅠㅠ

    봉사활동 시간 채워야 돼서 관공서 가서 바닥 청소를_하고 친구들이랑 고아원 가니 어리다고 일 안 시키고 구석에 자리 마련해 주길래 정치인으로 보이는 사람들 악수하는 거 구경하고 급식하는 거 도와드리고 끝. 독후감상문 써야 되는데 장편소설을 아직 다 못 읽었다. 아 근데 문자를_보고 나만 그런 건 아니어서 안심이 되는데 왠지 홀가분하지가 않다.

     

    음.. 우리나라 사람 맞죠 ? 아직 학생인 거 같은데 글쓰기 공부를 많이 하셔야 겠네요. 봉사활동도 하시고 좋은 일 많이 하시네요. 책 많이 읽는 것이 인생 살아가는데 정말로 많이 도움이 될 거예요. 

    Write a correction

    Please enter between 25 and 8000 characters.

     

    More notebook entries written in Korean

    Show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