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liette Ruchel
2020년 10월 10일 저는 우루과이 사람이예요. 우루과이의 수도 몬테비데오예요. 저는 평생 여기서 살아왔어요. 몬테비데오는 매우 작고 사람들이 적다. 백만 삼백천 사람만 있어요. 그러므로 산책을 할때 옛날에 친구들이 우연히 만날 거시요. 우루과이 사람들의 좋아하는 활동 마테를 마시는 있다. 우리는 어디에나 마테를 가져갔어요. 대학교에 가져가 아니면 회사에 가져가 아니면 공원에 가져가요. 어디에서 중요니 않나요. 몬테비데오의 장소 중에서 람블라가 제일 아름다워요. 맑은 날 가면 바다 옆에 쉴 수 있어요. 그렇지만 흐림은 날 가면 날아가지 않는 조심해요
Oct 10, 2020 5:44 PM
Corrections · 2
2020년 10월 10일 저는 우루과이 사람이예요. 우루과이의 수도 몬테비데오에서 저는 평생 살아왔어요. 몬테비데오는 매우 작고 사람들도 적어요. 인구가100만 3000명이예요. 그래서 산책 할때 친구들을 우연히 만나기도 해요. 우루과이 사람들은 마테를 마시는 것을 좋아해요. 우리는 어딜가든 마테를 가져가요. 학교나 회사, 공원에 갈때도 가져가요. (?) 몬테비데오 중에서는 람블라가 제일 아름다워요. 맑은 날 가면 바다 옆에 쉴 수 있어요. 그렇지만 흐린 날에는 가면 날아가지 않도록 조심해야해요.
October 10, 2020
2020년 10월 10일 저는 우루과이 사람이예요. 우루과이의 수도 몬테비데오예요. 저는 평생 여기서 살아왔어요. 몬테비데오는 매우 작고 사람들이 적다. 백만 삼백천 사람만 있어요. 그러므로 산책을 할때 옛날에 친구들이 우연히 만날 거시요. 우루과이 사람들의 좋아하는 활동 마테를 마시는 있다. 우리는 어디에나 마테를 가져갔어요. 대학교에 가져가 아니면 회사에 가져가 아니면 공원에 가져가요. 어디에서 중요니 않나요. 몬테비데오의 장소 중에서 람블라가 제일 아름다워요. 맑은 날 가면 바다 옆에 쉴 수 있어요. 그렇지만 흐림은 날 가면 날아가지 않는 조심해요hi
October 10, 2020
Want to progress faster?
Join this learning community and try out free exercises!
Juliette Ruchel
Language Skills
English, Korean, Spanish
Learning Language
English, Kore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