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mzel Renz
please correct my essay ~~ I want to take Korean cooking classes 한국 외국인력 상담선터의 웹사이트에서는 외국인근로자 교육 프로그램 리스트가 [있습니다]. 한국에 사는 외국인근로자이었다면 제 선택한 교육 프로그램 수업은 한국 요릴 [거예요]. (if there was such a class) 한국 요리 수업에서, 간단한 음식부터 복잡한 한국 요리까지 여러 가지 음식 만드는 방법이 배울 수 있을 거예요. 그리고는, I get the chance to taste and feel the different foods of Korea and the culture behind them. I'll surely won't be hungry. It would be a lot of fun.. educational and practical too. 필리핀에 돌아갈 때에 친구들과 가족과 함께 많는 배우는 레시피를 공유할 거예요. In that way, they will cook it for me too and I get to taste Korea in the Philippines every day of my life. ############################################################ O R I G I N A L ############################################################ The Human Resources Development Service of Korea has a list of educational and training programs for foreign workers living on Korea available on their website. If I was a foreign worker living in Korea, I would choose to take a cooking class (if there was such a class). In cooking class, I will be able to learn how to cook various dishes from simple homemade ones to elegant Korean cuisine. Plus, I get the chance to taste and feel the different foods of Korea and the culture behind them. I'll surely won't be hungry. It would be a lot of fun.. educational and practical too. When I get back to my home country, I'll share to my friends and family the recipes I learned. In that way, they will cook it for me too and I get to taste Korea in the Philippines every day of my life.
Oct 12, 2019 2:35 AM
Answers · 2
한국 외국인력 상담선터의 웹사이트에서는 외국인근로자 교육 프로그램 리스트가 [있습니다]. 한국에 사는 외국인근로자이었다면 제 선택한 교육 프로그램 수업은 한국 요릴 [거예요]. (if there was such a class) => 한국 외국인력 상담센터(의) 웹사이트에는 외국인 근로자 교육과 트레이님 프로그램 리스트가 있습니다. 제가 한국에 사는 외국인 근로자라면 저는 한국 요리 프로그램이 있으면 그걸 선택할 거예요. ('-에 있다', not '-에서 있다', when 있다 indicates existence as opposed to staying/sojourning. For staying somewhere, both 에 and 에서 may be used - e.g. 여기(에) 잠깐 있어 / 여기에서/여기서 5분만 기다려). 한국 요리 수업에서, 간단한 음식부터 복잡한 한국 요리까지 여러 가지 음식 만드는 방법이 배울 수 있을 거예요. => 한국 요리 수업에서는 집에서 먹는 간단한 음식(simple homemade ones)부터 고급 요리(elegant Korean cuisine)까지 다양한 음식을 만드는 법을 배울 수 있을 거예요. 그리고는, I get the chance to taste and feel the different foods of Korea and the culture behind them. I'll surely won't be hungry. => 게다가 여러가지 음식의 맛과 그 문화적 배경을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이기도 해요. 배를 곯는 일은 없을 게 확실해요. It would be a lot of fun.. educational and practical too. => 아주 재미있고, 많이 배우면서도 실용적일 거예요. 필리핀에 돌아갈 때에 친구들과 가족과 함께 많는 배우는 레시피를 공유할 거예요. In that way, they will cook it for me too and I get to taste Korea in the Philippines every day of my life. => 필리핀에 돌아가면 가족, 친구들에게도 제가 배운 요리법을 알려줄 거예요. 그러면 제 주변 사람들이 제게 한국 요리를 해 주기도 할 테니까 필리핀에서도 매일 한국을 접할 수 있으니까요. ('공유하다' means sharing something tangible/important formally. For small things, we say (서로) 알려주다, 주고받다 (information, tips) or 같이 쓰다 (usage of something))
October 12, 2019
This type of thing is easier for someone to help you with if you post it as a notebook entry instead. That gives people a little better editing tools.
October 12, 2019
Still haven’t found your answers?
Write down your questions and let the native speakers help you!
Ramzel Renz
Language Skills
English, Korean
Learning Language
Korean